상단여백
HOME 헬스라이프 건강뉴스
기사인기도
저혈압 진료환자, 매년 꾸준히 증가
장영식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09.11.16 5:50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정형근) 건강보험정책연구원이 2001년부터 2008년까지 건강보험 진료비 지급자료를 토대로 분석한 결과순환기계통 질환저혈압(I95)’ 실진료환자수가 2001 9,000명에서 2008 13,000명으로 나타나 최근 8년간 40% 이상 증가했다고 16일 밝혔다.

 

성별 실진료환자수는 2008년 기준으로 남성이 5,000, 여성은 8,000명으로 나타나 여성이 남성보다 1.6배 이상 많았으나, 최근 8년간(2001-2008) 성별 실진료환자수의연평균 증가율은 남성은 10.9%(2,348 → 4,832), 여성은 2.4%(6,774 → 7,995)로서 남성이 여성보다 4.5배 이상 높았다.

 

‘저혈압’ 실진료환자수가 가장 큰 폭으로 증가한 연령대는 70대 이상 노인층이었다. 최근 8년간 70대는 2.4(788 → 1,912), 80대 이상은 2.9(235→ 684) 증가했다.

 

성별로는 남성의 경우, 30~40대를 제외하고 모든 연령대에서 증가 했으며, 여성의 경우는 60대까지는 오히려 줄어들거나 소폭 증가하다가 70대 이후부터 다시 증가하는 경향을 보였다.

 

특이한 점은 50대까지는 여성이 남성보다 실진료환자수가 많았으나, 60대 이후부터는 오히려 남성이 여성보다 실진료환자수가 많았다.

 

10만명 당 성별ㆍ연령대별저혈압실진료환자수는 2008년 기준으로 남성의 경우 80대 이상이 168명으로 가장 많았고, 그 뒤를 이어 70대가 120, 60 58명 순이었으며, 여성은 70 71, 80대 이상 68, 60 49명 순으로 나타나, 전체적으로 연령대가 높아질수록 증가하는 추세를 보였다.

 

저혈압 진료에 의한 인한 건강보험 진료비는 2001 5억원에서 2005 8억원, 2008 15억원으로 나타나 2008저혈압진료에 의한 건강보험 진료비는 2001년 대비 2.9배 이상으로 같은 기간 동안 건강보험 전체 진료비 증가폭인 2.0배 보다 큰 폭으로 증가했다.

 

공단이 요양기관에 지급한 2008저혈압급여비는 모두 10억원으로 입원 5억원, 외래 3억원, 약국 2억원 순이었다.

 

한편, 같은 기간 동안 고혈압(I10-I15)’ 진료로 인한 건강보험 진료도 꾸준하게 증가해 실진료환자수는 2001 240만명에서 2005년에는 370만명 그리고 2008년에는 460만명으로 증가했고, 진료비는 2001 7,000억원에서 2005 14,000억원 2008년에는 21,000억원으로 증가했다.

 

일산병원 심장내과 전동운 교수는대체적으로 저혈압을 일으키는 원인 질병이나 상황이 있는 경우에는 그 자체를 교정하면 개선되며, 특별한 증상을 동반하지 않은 특발성 저혈압의 경우에는 대개의 경우 치료를 필요로 하지 않는다고 말하고, “증상의 악화를 방지하기 위해 과도한 스트레스나 육체적인 피로를 피해야 한다고 조언했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