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7년 10월 17일 18시 40분
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
기사인기도
충북대병원, 첨단 암병원 설계 당선작 선정
최미라 기자 | 승인2017.08.11 5:0
   

충북대학교병원(원장 조명찬)은 신축될 첨단 암병원(의생명진료연구동) 건립 설계공모 당선작으로 ㈜해안종합건축사사무소에서 제출한 작품이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번 설계공모에는 3개 업체가 응모했으며,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회 심의를 거쳐 ㈜해안종합건축사사무서 설계공모(안)이 최우수작(당선), ㈜정림건축종합건축사무소가 우수작, ㈜간삼건축종합건축사사무소가 가작으로 결정됐다.

첨단 암병원 건립은 충북대학교병원 부지 내에 총사업비 약 615억원을 투입해 지하3층, 지상10층으로 총 129병상(암병동) 규모로 2019년에 준공할 예정이다.

주요시설로는 암외래진료센터, 암병동, 건강검진센터, 교수연구실, 연구실험실, 편의시설, 주차시설(지하주차장) 등이 들어설 예정이다.

조명찬 원장은 “첨단 암병원이 건립되면 암 환자를 위한 암 종류별 전문센터와 첨단 치료시설 및 입원실을 함께 운영하는 통합진료 체계가 구축돼 도민이 믿고 안심하며 최고의 치료를 받을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지하 3개 층에 627면의 주차공간이 생기면 내원객의 불편 해소와 이번 설계공모 당선으로 암병원 건립사업이 본격적으로 진행될 뿐 아니라 청주시 교통영향평가심의 결과에 따라 병원 진ㆍ출입로 개선과 정문 공사가 하반기에 진행될 것이다.”라고 전했다.


최미라 기자  mil0726@gmail.com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미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