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7년 11월 18일 15시 36분
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
기사인기도
장기조직기증원, 춘천병원과 협약 체결
최미라 기자 | 승인2017.07.17 17:0
   

한국장기조직기증원(이사장 조원현)과 국립춘천병원(원장 박종익)은 지난 14일 ‘장기 및 조직 기증종사자들을 위한 정신건강 회복 및 업무 효율성 제고를 위한 지원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현재 우리나라에는 250~300여 명에 이르는 장기구득코디네이터와 이식 코디네이터, 그리고 조직채취자들이 있지만 그 수가 많지 않고 특수한 분야라 이들의 감정노동에 대한 관심은 소홀했다.

질병관리본부 국립장기이식관리센터는 이 점에 주목해 이들 종사자에 대한 힐링 프로그램의 필요성을 느껴 이 사업을 한국장기조직기증원에서 진행하도록 했다.

우리나라에서 가장 많은 장기구득 코디네이터가 소속되어 있는 한국장기조직기증원과 한국공공조직은행에서 종사하는 조직채취자가 이 프로그램의 첫 수혜자가 될 예정이며, 내년에는 병원소속 코디네이터로 대상을 확대 적용할 예정이다.

두 기관 간 업무 협약이 이뤄짐으로써 향후, 생명나눔 현장에서 심리치유의 필요성이 있는 코디네이터나 외상 후 스트레스증후군(PTSD), 불안 등에 시달리는 기증자 유가족까지 전문가의 상담과 치유를 받을 수 있는 길이 열릴 것으로 보인다.

박종익 국립춘천병원장은 “삶과 죽음에 맞닿아 있는 기증종사자들의 스트레스 지수와 상태를 파악하여 2박 3일간이라도 제대로 힐링이 될 수 있는 프로그램을 준비 중이다.”라고 밝혔다.

조원현 한국장기조직기증원 이사장은 “지난해 573명의 뇌사장기기증과 248명의 인체조직기증자가 있었다. 예년에 비하면 기증에 대한 인식이 매우 달라졌음을 느끼지만 한편으로는 묵묵히 뒤에서 일하는 기증종사자들의 노력이 있었다.”라며, “이번 심리치유 프로그램이 이들에게 휴식과 회복의 기회가 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한편, 이 프로그램은 양평 힐빙 클럽에서 ‘힘내요, 아름다운 당신’이란 제목으로 2회에 걸쳐 2박 3일 동안 총 72명의 기증종사자가 참석할 예정이며, 심리진단 설문조사, 승마체험, 휴먼 테라피, 집단 치료 프로그램, 행복특강 등을 정신건강전문의와 함께 진행할 예정이다.


최미라 기자  mil0726@gmail.com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미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