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7년 12월 18일 2시 44분
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기사인기도
대웅제약 ‘나보타’, 중동ㆍ베트남 진출
조성우 기자 | 승인2017.03.21 11:6

대웅제약(대표 이종욱)은 자체 개발한 보툴리눔톡신 제제 ‘나보타’를 중동과 베트남 시장에 수출한다고 21일 밝혔다. 나보타는 2017년 베트남, 2018년 중동에서 각각 발매될 예정이다.

중동은 지리적 특성상 북아프리카 등 다른 지역으로 진출시 교두보 역할이 가능하고, 주요 국가 중 하나인 아랍에미리트를 포함한 중동지역 8개국에 진출함으로써 중동에 한국의 보툴리눔톡신 제제의 위상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대웅제약은 아랍에미리트 소재 제약사 ‘댄시스(Dansys)’와 5년간 약 700만 달러 규모의 공급계약을 체결했다.

댄시스는 중동지역에 탄탄한 판매망을 보유한 상위급 에스테틱 전문회사로, 10년 이상 피부미용 분야에 특화된 사업 경험을 바탕으로 나보타의 중동 진출의 첨병 역할을 할 전망이다.

대웅제약과 댄시스는 올해 3월 진행되는 세계적인 피부미용학회 ‘두바이더마(Dubai Derma)’에서 나보타의 우수성을 함께 알려나갈 계획이다.

대웅제약은 K-뷰티에 대한 관심이 높은 베트남에서도 ‘나보타’를 판매한다. 대웅제약은 현지 파트너사인 ‘그래스루트(Grassroots)’가 베트남 전역에 네트워크를 갖춘 미용전문 업체로, 필러 등 미용분야 제품을 갖추고 있어 ‘나보타’와의 시너지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대웅제약은 베트남에서의 제품허가를 지난 2월 취득해 올해 발매할 계획이며, 3년간 약 80만 달러 규모의 제품 수출을 예상하고 있다.

대웅제약 박성수 나보타사업본부장은 “이번 나보타 수출계약을 통해 중동과 아시아 시장에서의 입지를 더욱 강화하게 됐다.”라며, “특히 미국과 유럽 등 선진국 시장으로의 진출을 준비하고 있는 만큼 더욱 의미있는 한 해를 보내겠다.”라고 밝혔다.


조성우 기자  aucuso1@naver.com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성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