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기사인기도
중국ㆍ인도 제약시장 진출 방안은?진흥원, 7일 117회 보건산업진흥포럼 개최
최미라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10.09.01 5:0
국내 제약기업의 아시아 태평양 이머징 제약시장 진출 방안을 논의하는 자리가 마련된다.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은 IMS헬스코리아와 공동으로 오는 7일 오후 1시부터 여의도 사학연금회관 2층 대강당에서 ‘국내 제약기업의 세계시장 진출-아시아태평양 이머징 제약시장을 중심으로’이라는 주제로 제117회 보건산업진흥포럼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이번 포럼은 ▲Deborah Kobewka 사장(IMS헬스 아시아 태평양)의 ‘떠오르는 아시아 제약시장’ ▲Jan-Willem Eleveld 컨설팅&서비스 부사장(IMS헬스 아시아 태평양)의 ‘중국 제약시장’ ▲Sameer Savkur 부장(IMS헬스 남아시아)의 ‘인도 제약시장’ ▲Jan-Willem Eleveld 컨설팅 & 서비스 부사장(IMS헬스 아시아 태평양)의 ‘사례 연구 : 시장 진입 모범 사례’ 등 4개의 주제로 발표된다.

진흥원 관계자는 “국내 제약기업은 FTA 등 급변하는 환경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해 현재의 내수중심에서 수출지향적 산업으로 변화를 모색해야 한다”며, “글로벌 의약품 시장은 과거 선진국중심에서 중국, 인도 등 신흥국가(이머징 의약품시장)으로 급속하게 이동 중에 있어 아시아태평양 내 주요 신흥국가의 정보가 필요한 시점이다”고 강조했다.

한편, 이번 포럼은 제약산업에 관심이 있는 정부ㆍ학계ㆍ산업계 종사자는 누구나 참가할 수 있으며, 동시통역이 제공되고 참가비는 무료이다.

참가를 원하는 사람은 자신의 소속, 직위, 성명을 기재해 오는 6일까지 이메일(forum@khidi.or.kr)로 보내면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진흥원 인력양성팀( 02-2194-7324, 7316)이나 제약산업팀(02-2194-7442)으로 문의하면 된다.

최미라 기자  mil0726@gmail.com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미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