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기사인기도
대웅, 제약계 신용평가 최고등급 획득나이스신용평가로부터 ‘A+ Positive’로 등급 전망 상향
민승기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13.06.05 14:50

㈜대웅제약(대표 이종욱)은 나이스신용평가로부터 ‘A+ Positive’ 회사채 신용등급 전망을 획득했다고 5일 밝혔다.

   
 
‘A+ Positive’ 등급 전망은 국내 제약기업 중 최고 수준으로 대웅제약이 유일하다.

대웅제약은 ‘A+ Stable’ 등급 전망을 부여 받은 지 2년만에 나이스신용평가로부터 최근 글로벌 헬스케어기업으로서의 높은 성장성과 자본력, 전문의약품 시장에서의 우월한 지위, 오리지널 위주의 우수제품 포트폴리오, 하반기 출시예정인 보톡스 바이오시밀러의 시장경쟁력 등을 인정받아 A+ Positive’등급 전망을 부여 받았다.

대웅제약 측은 1~2년 내 제약업계 최초로 ‘AA’등급으로 상향조정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현재 ‘A+ Stable’ 이상 등급 전망은 국내 상위제약사 중에서 대웅제약과 동아제약이 유일하다.

대웅제약 관계자는 “본격적인 글로벌 제약시장 진출과 해외사업의 확대를 위해선 높은 신인도와 탄탄한 자본력이 필수”라며 “이번 등급 획득으로 업계 최고 수준의 재무 건전성을 인정받아 국내시장에서는 물론 글로벌 헬스케어기업으로서의 위상이 한층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회사 측은 회사채로 조달한 자금을 충북 오송 내 cGMP공장 건설 등 글로벌 제약시장으로 진출하기 위한 투자에 사용할 것이라고 밝혔다.

대웅제약은 부채비율과 차입금의존도가 각각 24.77%(작년 말 기준)와 0.59%에 불과할 정도로 재무적으로 매우 우량한 상태를 보이고 있다.

민승기 기자  a1382a@hanmail.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민승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