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
기사인기도
아주대, ‘희귀질환 치료 심포지엄’ 개최
김효정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10.05.13 9:57
아주대병원 유전질환 전문센터와 한국희귀질환연맹(KARD)은 오는 29일(토) 오후 1시부터 5시까지 아주대병원 별관 대강당에서 ‘제11회 희귀질환 치료를 위한 사회적 여건조성 심포지엄’ 및 ‘한국희귀질환연맹(KARD) 창립 10주년 행사’를 개최한다고 최근 밝혔다.

‘희귀질환 치료를 위한 사회적 여건조성 심포지엄’은 2000년부터 매년 5월 넷째 주 토요일에 정기적으로 열고 있다.

올해는 한국희귀질환연맹 창립 10주년을 맞아 지난 10년간 추진해 온 국내 희귀질환 치료를 위한 사회적 여건조성에 대해 고찰해 보고 향후 10년간 연맹의 사업방향을 제시할 계획이다.

또한 희귀질환의 지원과 관련한 현행 법률과 개선점을 알아보고, 정부의 의료비 지원사업의 보완적 역할로 시행해 온 희귀질환 치료를 위한 지원 모금 캠페인에 대해 살펴본다.

이날 심포지엄은 아주의대 의학유전학과 김현주 명예교수가 좌장을 맡아 ▲국내 희귀질환 치료를 위한 사회적 여건조성의 고찰 및 향후 사업방향(아주의대 의학유전학과 김현주 명예교수) ▲희귀질환 지원관련 법률의 현황 및 개선안(이명수 18대 국회의원) ▲희귀질환 치료를 위한 지원 모금 캠페인(사회복지공동모금회 전흥윤 모금사업본부장)에 대한 발표가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한국희귀질환연맹 창립 10주년 기념행사의 일환으로 심포지엄 전후에 각각 ‘정기총회 및 사랑의 릴레이 시상식’과 경기도립오케스트라 리듬앙상블(김권식 악장)의 ‘사랑의 릴레이 음악회’도 함께 개최한다.

이날 교육강좌에서는 ▲소아발달지연의 평가(서울아산병원 소아신경과 염미선 교수) ▲척추측만증의 평가와 근이영양성 척추측만증의 치료(고대구로병원 정형외과 양재혁 교수) ▲장애 영유아 및 건강 장애 교육 지원(교육과학기술부 특수교육지원과 김은주 과장)에 대한 강의가 준비돼있다.

김효정 기자  blinkeyes@hanmail.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효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