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
기사인기도
건양대병원 김광균 교수팀 범부처 연구개발사업 선정
장영식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23.05.10 0:8

건양대병원 정형외과 김광균 교수가 ‘2023 범부처 의료기기 사업화 역량강화 연구개발사업’에 선정됐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연구사업은 건양대의료원, 경희의료원, ㈜오스펌으로 구성된 컨소시엄이 ‘슬관절 인공관절치환술에서 3D 프린팅 기반 환자 맞춤형 수술 가이드의 유용성 평가’과제에 최종 선정되어 사업을 진행한다.

연구팀은 3년의 연구기간 동안 5억 5,000만 원의 사업비를 지원받아, 슬관절치환술에서 3D 프린팅 기반 환자 맞춤형 수술 가이드의 유용성 평가를 진행한다.

건양대병원 김광균 교수는 이번 국책사업에서 슬관절 인공관절 수술의 정확도와 편의성을 위한 환자 맞춤형 수술기기의 개발 및 평가에 참여함으로써 슬관절 인공관절치환술의 환자 만족도 향상이 기대되고 있다.

건양대병원 정형외과 김광균 교수는 “환자 개개인에 적합한 맞춤형 인공관절 치환술을 시행하는 연구인 만큼 무릎 관절염 환자의 수술 치료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