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
기사인기도
GC지놈, ‘그린바이옴 Lady’ 출시
장영식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23.02.01 17:40

임상유전체분석 전문기업 GC지놈(대표 기창석)이 차세대 염기서열 분석법(NGS)을 통해 여성의 질 내 건강상태를 확인하는 검사인 ‘그린바이옴 Lady(그린바이옴 레이디)’를 출시했다고 31일 밝혔다.

GC지놈이 새롭게 선보인 그린바이옴 Lady는 여성의 질 내에 존재하는 미생물 전체 균 총의 유전자를 NGS를 기반으로 분석해 우세 질 내 미생물에 따른 질 건강을 알아보는 검사이다.

질 내 미생물 환경이 불안정하면 질염이 발생할 수 있는데, 질염은 여성의 70%가 경험할 정도의 흔한 질환으로 가임기부터 폐경기 이후까지 생애주기 전반에 걸쳐 나타난다.

빈번하게 발생하는 만큼 치료를 소홀히 하기 쉬운데, 질염을 방치할 경우 골반염에 이를 수 있고 가임기 여성은 난임이나 불임까지 경험할 수 있어 빠르게 치료해야 한다. 자신의 질 건강 상태를 사전에 파악해 꾸준한 질 건강 관리가 필요하다.

이 검사는 질 내 미생물을 젖산 생성 능력, 천연 항생물질 능력 등 항균 능력 및 우세 균 종에 따라 다섯 가지 유형으로 분류해, 수검자는 자신의 질 내 미생물 유형은 물론 세균성 질염, 성병, 요로 감염 등 질환 발병위험도를 미리 파악할 수 있다.

진단검사의학과 전문의 판독 하에 진행되는 검사로 정확하고 신뢰도 높은 결과를 받아볼 수 있으며, 본인의 질 내 미생물 유형에 맞는 식이, 건강기능식품, 생활습관 등 건강 관리법이 제공돼 질 건강을 효과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

송주선 GC지놈 전문의는 “여성들은 면역력이 조금이라도 낮아지면 여성의 감기라고도 불리는 질염이 흔하게 발생하게 되는데, 사전에 자신의 질 내 미생물 환경을 파악하고 질환 위험성과 관리 방법 등을 체크해 둔다면 건강한 질 내 환경을 유지할 수 있을 것이다.”라며, “질 분비물과 냄새로 불편함을 겪었던 여성이라면, 한 번의 검사로 질 내 건건강상태를 확인할 수 있는 ‘그린바이옴 Lady’ 검사를 통해 자신의 질 내 미생물 유형을 체크해보고 효과적으로 질 건강을 관리할 수 있는 방법을 알아보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