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책
기사인기도
복지부, 2022년 치매관리사업 우수기관 평가ㆍ선정사례관리, 치매친화 환경 조성 2개 분야 10개 지자체 선정
장영식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22.12.12 15:1

보건복지부(장관 조규홍)는 중앙치매센터(센터장 고임석)와 공동으로 9일 호텔스카이파크 킹스타운에서 2022 치매관리사업 우수사례 경진대회를 열고 우수한 치매관리사업을 펼친 10개 지방자치단체를 선정했다.

지역 사회 기반 맞춤형 치매돌봄서비스에 대한 사업 기획과 운영성과가 높이 평가돼 경상북도 치매센터 연합(경북광역치매안심센터와 경상북도 내 25개 치매안심센터)과 서울특별시 강서구 치매안심센터가 사례관리 및 치매친화환경 조성 분야에서 각각 최우수상의 영광을 차지했다.

사례관리 운영 분야 최우수상을 수상한 경상북도 광역치매센터와 경상북도 내 25개 치매안심센터는 칩거 치매환자를 대상으로 찾아가는 맞춤형 사례관리서비스를 제공했다.

치매보듬쉼터 프로그램을 통해 일상생활 회복을 위한 인지재활프로그램(주1회 8회)을 실시하고, 보호자 상담 등 가족지원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좋은 평가를 받았다.

우수상 수상작은 서울 강동구 치매안심센터의 강동구 치매종합 돌봄 안전 플랫폼 구축사업, 강원도 광역치매센터와 강원지역 6개 치매안심센터의 공공병원 퇴원환자 치매안심센터 연계사업이었다.

한편, 치매 친화적 환경 조성 분야 최우수상을 수상한 서울 강서구 치매안심센터는 으쓱으쓱 우리동네 프로젝트로 치매인식 개선과 치매친화 분위기 조성에 앞장섰다.

특히 치매노인 실종예방을 위해 우체국ㆍ경찰서-치매안심센터가 상호 협력해 치매관리돌봄 플랫폼을 구축했다.

강서구 지역에서 치매노인이 실종되면 경찰서는 인상착의 등을 우체국에 제공하고, 우체국은 집배원들에게 공유해 실종노인 발견시 경찰서나 치매안심센터로 연계하도록 운영했다.

우수상 수상작은 전라북도 남원시 치매안심센터의 전국 최초, 365일 모바일 치매예방교육, 경상북도 광역치매센터와 경북지역 25개 치매안심센터의 다함께 만드는 치매보듬마을 조성사업이었다.

보건복지부와 중앙치매센터는 이번 경진대회에 출품된 우수사례들을 모아 사례집을 제작ㆍ배포해 다른 지역에서도 치매예방-돌봄 사업의 성과가 공유․확산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김혜영 보건복지부 치매정책과장은 “우수기관으로 선정된 지방자치단체 노고에 감사를 드리며, 이번 경진대회를 통해 발굴된 우수사례가 지역사회 치매관리에 잘 반영되고 확산ㆍ운영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