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
기사인기도
해운대백병원, 관상동맥우회술ㆍ혈액투석 적정성 평가 1등급
장영식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22.12.01 0:6

인제대학교 해운대백병원(원장 김동수)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하 심평원)에서 29일 발표한 제8차 관상동맥우회술 적정성 평가와 제7차 혈액투석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획득했다.

먼저 관상동맥우회술 평가에서 해운대백병원은 94.89점을 받아 관상동맥우회술을 잘하는 병원임을 입증했다. 이번 1등급을 획득으로 3차 연속으로 1등급을 획득했다.

이번 8차 적정성 평가는 심평원에서 88개 기관(상급종합병원 43기관, 종합병원 45기관)을 대상으로 2020년 10월부터 2021년 9월까지 허혈성 심장질환으로 관상동맥우회술을 받은 입원 환자 자료를 분석했으며, 이번 평가에서 1등급 기관은 전체 87.5%인 77개 기관이 획득했다.

이번 평가는 ▲관상동맥우회술 수술 건수 ▲내흉동맥을 이용한 관상동맥우회술률 ▲퇴원 시 아스피린 처방률 ▲수술 후 출혈과 혈종으로 인한 재수술률 ▲수술 후 30일 내 사망률 ▲퇴원 30일 내 재입원률 ▲수술 후 입원일수 등 총 7개 평가지표를 통해 진행됐다.

심근경색과 협심증으로 대표되는 허혈성 심장질환의 경우 환자 수와 진료비가 매년 크게 증가하고 있어 심평원에서는 허혈성 심장질환 환자들이 안전하고 질 높은 관상동맥우회술을 받을 수 있도록 평가 결과를 공개하고 있다.

한편, 7차 혈액투석 적정성 평가 결과에서는 해운대백병원이 97.9점의 종합점수를 받아 전체평균인 84.5점을 웃도는 점수로 혈액투석도 잘하는 병원으로 평가받았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