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
기사인기도
대전성모병원, 혈액투석 적정성평가 1등급
장영식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22.11.30 17:30

대전성모병원(병원장 김용남 신부)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발표한 ‘제7차 혈액투석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받았다.

혈액투석 적정성 평가는 2020년 10월부터 2021년 3월까지 동일 병원 외래에서 주 2회 이상 혈액투석을 실시한 환자가 있는 기관을 대상으로 이뤄졌다.

가톨릭대 대전성모병원은 ▲혈액투석을 전문으로 하는 의사 비율 ▲의사 및 간호사 1인당 1일 평균 투석건수 ▲2년 이상 혈액투석 경력을 가진 간호사 비율 ▲B형 간염 환자용 격리 혈액투석기 최소 보유대수 충족 여부 ▲혈액투석실 응급장비 보유 여부 ▲수질검사 실시주기 충족 여부 ▲혈액투석 적절도 충족률 등 안전하고 적절한 진료를 위한 구조, 과정, 결과 부문 12개 평가지표에서 모두 높은 점수를 얻었다.

김용남 병원장은 “혈액투석 환자는 뇌졸중, 심장질환으로 인한 사망률이 높고 치료기간 중 삶의 질 문제가 크기 때문에 투석전문가로부터 안전한 치료를 정기적으로 받는 것이 중요하다.”라며, “앞으로도 인력, 장비, 시설 등을 철저히 관리해 환자안전에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