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
기사인기도
서울시병원회, 이범석 국립재활원장 예방
장영식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20.09.16 0:0

서울시병원회(회장 고도일)가 14일 강북구에 위치한 국립재활원을 찾아 이범석 원장과 간담회를 진행했다고 전했다.

국립재활원은 1949년 중앙각심학원으로 출발해 약 70년간 운영된 국내 유일의 재활전문 국립중앙기관이다.

산하에 재활병원, 재활연구소, 공공재활의료사업과를 두고 있다. 이범석 원장은 국립재활원 척수손상재활과장, 재활병원부장을 거쳐 2017년 10월에 제 20대 병원장 겸 연구소장으로 취임했다.

고도일 회장은 “최근 코로나19 재확산 요인 중 재활병원, 노인요양시설의 집단감염이 주목받고 있는 만큼 국립재활원에서도 촉각을 곤두세우고 있을 것으로 안다. 국내 최대 규모의 재활전문 의료기관임에도 코로나19 청정지역으로 유지되고 있는 것은 이범석 원장과 이하 전 의료진의 노고 덕분이라 생각한다.”라며 격려했다.

이어, “국내를 대표하는 재활 의료기관인만큼 노하우와 인프라를 중소 재활병원과 적극 공유하면 적절한 재활의료제공을 실현하는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생각한다. 서울시병원회 차원에서도 적극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