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
기사인기도
고신대복음병원, 가상현실 기술 기업과 협약㈜비알프레임ㆍ브이알애드(VRAD)ㆍ서지컬마인드 등 업체와 업무협약
장영식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20.09.15 11:22

고신대복음병원(병원장 최영식)이 지난 9일 국내 의료분야에서 가상현실 및 인공지능에서 우수한 기술을 보유하고 있는 ㈜비알프레임(BRFrame, 대표 장윤형)ㆍ브이알애드(VRAD, 대표 이희석)ㆍ서지컬마인드(대표 김일)와 ‘스마트 헬스케어 구축 협력’ 목적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고신대복음병원과 협력기관은 ▲스마트 헬스케어 산업 기술경쟁력 강화를 위한 상호정보교환 ▲기관 전문분야 간 기술교류 및 의료 인공지능 분야의 신기술 개척 ▲첨단 스마트 헬스케어 산업 기술경쟁력 강화를 위한 공동연구 ▲에코델타시티 스마트시티 헬스케어 클러스터 사업에 대한 공동협력 ▲기타 공동기술 개발 및 사업화를 위한 제반 업무 등에 협력한다.

고신대복음병원은 부산시 에코델타시티 스마트헬스케어 클러스터 진출을 위해 로봇수술센터ㆍVR재활센터ㆍ해외원격조기진단센터 등의 사업에서 유리한 위치를 선점하고자 지난해부터 꾸준히 국내ㆍ외 우수한 기술을 보유한 기업체와의 협력을 활발히 확대해 가고 있다.

비알프레임(BRFrame)은 한국 마이크로소프트 협력기업으로 빅데이터ㆍ통합인지모형구축ㆍ딥러닝ㆍ인공지능 등의 소프트웨어 개발 기업이며, 브이알애드와 서지컬마인드는 가상현실 기반의 기술을 보유한 기업으로 브이알애드는 의료교육에 관련된 방사선학ㆍ해부학ㆍ간호 실습 등의 VR 콘텐츠를, 서지컬마인드는 수술 시뮬레이터 개발이 주된 사업분야이다.

고신대복음병원은 지난해 11월 동남권 미래 의료 혁신을 슬로건으로 내걸고 부경대학교ㆍ울산과학기술원(UNIST)ㆍ포항공과대학교(POSTECH)과도 협의체를 구성해 에코델타시티 진출을 본격 선언했다.

고신대복음병원의 해외 파트너로는 스위스 바젤대학, 미국 UCLA HealthㆍUCLA병원이 있다.

최영식 병원장은 “코로나 상황으로 예정된 해외파트너와의 협력이 연기되면서, 국내의 우수한 기업과의 협력을 통해 내실을 다지고 있다.”라며, “4차산업혁명 기반의 스마트 헬스케어를 대표하는 기관으로 거듭나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라고 말했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