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
기사인기도
김재열 교수, WPACCM 학술상 수상‘한국의 중환자에 대한 폐혈증-3 기준 적용’ 논문 우수성 인정
장영식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20.08.11 16:51
중앙대병원 호흡기알레르기내과 김재열 교수

중앙대병원(병원장 이한준) 호흡기알레르기내과 김재열 교수가 최근 대한중환자의학회 학술대회에서 서태평양 중환자의학회(WPACCM) 학술상을 수상했다.

김재열 교수는 ‘한국의 중환자에 대한 패혈증-3 기준 적용(Application of Sepsis-3 Criteria to Korean Patients With Critical Illnesses)’이란 제목의 연구 논문을 대한중환자의학회지에 게재해 창의성과 우수성을 인정받아 이번에 학술상을 수상했다.

중앙대병원 호흡기알레르기내과 김재열 교수는 “새로 개정된 패혈증-3의 기준이 주로 서양인 중심의 데이터에 근거했는데, 이번 연구를 통해 한국인을 포함한 아시아인에서도 유용할 수 있음을 입증한데 의의가 있다.”라고 말했다.

한편, 김재열 교수는 서울대 의과대학을 졸업하고 미국 콜로라도대학 교환교수를 거쳐 중앙대병원 호흡기알레르기내과 교수로 재직 중인 가운데, 대한내과학회 기획이사를 역임하고, 현재 대한결핵 및 호흡기학회 간행이사를 맡고 있다.

호흡기질환에 있어 다기관 연구 활동 중 특히 폐렴과 중환자 부문에 대해 활발한 학술활동과 연구업적으로 인정받고 있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