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
기사인기도
고신대 조경임 교수, 1,000만원 기부
최미라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20.01.13 11:33
   
 

심장내과 조경임 교수가 유방암 환우 지원 목적으로 1,000만원을 고신대학교복음병원(병원장 최영식)에 기부했다.

2017년부터 매년 핑크하트 캠페인을 개최하며 유방암환자들의 심혈관질환 예방과 관리에 힘써온 조 교수는 유방암 환우 지원에 써달라며 1,000만원을 병원 원목실을 통해 전달했다.

심장내과 전문의면서 고신대학교복음병원 U-헬스케어센터장을 맡고 있는 조경임 교수는 2016년부터 메디컬ICT와 U헬스케어를 접목해 운동처방을 통한 대사질환 예방과 관리에 많은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이러한 공로로 고령자의 삶의 질 향상에 크게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아 2016년에는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받았으며, 2018년에는 대한심장학회 간행위원ㆍ연구위원을 맡아 교재 편찬 및 개편, 간행물 발간 등에 참여하고 국내외 저널에 연구결과를 발표하는 등 학술발전에 이바지해 부산시의사회 ‘제37회 의학대상’ 학술상을 수상한 바 있다.

조 교수는 “심혈관계가 남성보다 취약한 여성의 경우 스트레스로 인한 심혈관질환에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면서, “치료과정에서 많은 스트레스를 받는 유방암 환자의 치료과정에 물심양면으로 도움이 되고 싶어 기부를 결심했다.”라고 말했다.

최영식 병원장은 “의료인면서 또 환자의 입장에서 공감하고 도움을 주고자 하는 마음에 감동했다.”면서, “조 교수가 기탁한 기부금은 뜻에 따라 잘 사용하겠다.”라고 전했다.

조 교수의 선행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2015년부터는 매년 대한심장학회 심장대사증후군연구회와 색동리본캠페인을 개최하며, 다운증후군 환자들을 초청해 심전도검사, 심장초음파 검사를 포함한 심장검사를 무료로 진행하는 등 꾸준한 의료나눔활동을 해왔다.


최미라 기자  mil0726@gmail.com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미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