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말ㆍ말ㆍ말
기사인기도
“정의당도 의료계에 친화적이다”
장영식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19.11.11 6:2

“정의당도 의료계에 친화적이다.”

대한개원의협의회 이호익 감사는 10일 서울그랜드힐튼호텔에서 열린 추계학술대회 기자간담회에서 “대개협 감사이기 이전에 자연인으로서, 정의당 이정미 전 당대표 후원회장으로서 보건의료를 총괄하면서 정의당에 대한 의료계의 시각이 편향되고 왜곡돼 있는 점을 지적하지 않을 수 없다.”라며 이 같이 밝혔다.

이호익 감사는 “학술대회 기자간담회에서 부적절한 발언일 수 있지만 의료계의 모든 문제가 결국은 정치권의 생각과 따로 떨어뜨려서 생각할 수 없다.”라면서 발언 배경을 설명했다.

이 감사는 “정의당이 노동운동을 한다고 악밖에 안남은 이상한 정당으로 생각하는 분이 일부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 하지만 전혀 그렇지 않다.”라며, “의료계에 대해 상당히 친화적이다.”라고 강조했다.

그는 “정의당은 의료계가 투입한 노동에 대해서 충분한 보상이 이뤄지지 않고 있다는 점을 늘 강조하고 있다.”라며, “의료전달체계 개편에 대해서도 담당자로서 정의당도 힘을 합치겠다고 말씀드린다.”라고 말했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