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책
기사인기도
국회, 혁신형 제약기업 세금 혜택 추진오제세 의원, 소득세 또는 법인세 25% 감면하는 조세특례제한법 발의
최미라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19.08.20 16:30

혁신형 제약기업으로 인증 받은 기업이 자체 연구ㆍ개발한 특허권 등을 대여함으로써 발생한 소득에 대해 소득세 또는 법인세를 감면하는 법안이 발의됐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오제세 의원(더불어민주당)은 20일 이같은 내용을 핵심으로 하는 ‘조세특례제한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발의했다.

오 의원은 “혁신형 제약기업들은 의약품 연구․개발을 통한 특허권 등을 외국 기업에 대여하고 로열티를 받는 기술 대여를 통해 글로벌 시장에 진출하고 있다.”면서, “의약품 연구ㆍ개발을 촉진하기 위해 혁신형 제약기업에 과세특례를 적용할 필요가 있다.”라고 밝혔다.

현행법은 활발한 기술거래를 통해 연구개발 성과의 사업화를 촉진하기 위해 중소기업이 자체 연구ㆍ개발한 특허권 등을 대여함으로써 발생한 소득에 대해 소득세 또는 법인세의 25%를 감면하는 특례를 두고 있다.

그러나 중소기업에 한정해 기술대여에 대한 특례를 인정하고 있어 중소기업이 아닌 혁신형 제약기업은 이와 같은 특례를 적용받지 못하고 있는 문제가 있다.

이에 대해 오 의원은 “의약품 연구․개발의 특성상 많은 개발비용과 긴 개발기간이 필요하므로, 일정한 기준에 따라 인증된 혁신형 제약기업에 대해서는 기업의 규모와 관계없이 정책적 지원을 할 필요가 있다.”라고 강조했다.


최미라 기자  mil0726@gmail.com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미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