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책
기사인기도
공공부문 아동학대예방교육 첫 실시
최미라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19.06.14 5:20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13일 중앙부처 중 처음으로 박능후 장관을 비롯한 직원들을 대상으로 공공부문 아동학대예방교육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최근 ‘아동복지법’ 개정으로 올해부터 국가기관, 지방자치단체의 장, 공공기관 및 공공단체의 장은 아동학대의 예방과 방지를 위해 필요한 교육을 연 1회 이상(1시간 이상) 실시해야 한다.

해당 교육은 집합 교육 또는 인터넷 강의 등의 방법으로 실시할 수 있으며, ▲아동학대 예방에 관한 법령 ▲아동학대의 주요 사례 ▲아동학대 발견 시의 신고방법의 내용을 포함하여야 한다.

해당 교육은 경기도 지식캠퍼스, 서울시 평생교육포털, 교육부 중앙교육연수원 및 중앙아동보호전문기관 등 다양한 경로를 통해 제공한다.

나라배움터 공동활용기관인 경우 기관별 나라배움터 사이버교육센터 내에 탑재해 기관별 교육과정으로 별도 개설하거나, 나라배움터 대표누리집을 통해 해당 과정을 신청할 수 있다.

아동학대예방의무교육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복지부 아동학대대응과(044-202-3385)에서 안내받을 수 있다.

한편, 복지부는 오는 7월부터 기관별 직원교육 담당부서 및 지방자치단체 아동유관부서 등과의 협력을 통해 각 기관의 아동학대 예방교육 이행 계획을 점검해 나갈 예정이다.

점검 결과 해당 교육을 시행하지 않은 것으로 확인되는 기관 중에서 무작위로 선정해 중앙아동보호전문기관과 함께 부서장 등 관련 직원에게 현장 상담을 실시할 예정이다.

박능후 장관은 “아동이 행복한 나라를 위해 국가기관 등 공공부문의 인력들이 아동학대대응 감수성을 높이는 교육을 적극 시행할 수 있도록 각 기관의 협조가 필요하다.”라고 강조했다.


최미라 기자  mil0726@gmail.com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미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