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말ㆍ말ㆍ말
기사인기도
“비급여 급여화 간단하지 않다”
장영식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19.02.23 6:4

“비급여의 급여화 간단하지 않다.”

바른미래당 오신환 의원은 21일 관악구의사회 정기총회에서 이 같이 말하며 전문가들이 적극적으로 의견을 내 달라고 당부했다.

오신환 의원은 “의료법이 요즘 처럼 많이 상정되는 경우가 없었다.”라며, “그럼에도 현장은 개선되지 않고 있다.”라고 말했다.

오 의원은 “의료정책이 급변하는 과정 속에서 의사들을 거리로 내몰고 있는 안타까운 현실이 송구스럽다.”라며, “의료인들이 하나가 돼 전문분야의 목소리를 내주면 법과 제도 측면에서 가능한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강조했다.

그는 “과거 정무위에 있을 때 비급여 항목에 대한 체계화를 위해 보험업법 개정안을 대표발의한 적이 있는데 당시 많은 것을 배우고 법안도 철회했다. 비급여의 급여화가 간단한 문제가 아니란 것도 알게 됐다.”라며, “법사위에 상정된 의료법 개정안을 꼼꼼히 살펴 현실에 맞는 의료현장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약속했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