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기사인기도
4회 일차의료 학술상, 이승화 과장 수상
장영식 기자 | 승인2018.12.06 14:1

제4회 ‘일차의료 학술상’ 수상자로 서해병원 이승화 과장이 선정됐다.

한독(회장 김영진)은 2015년부터 매년 대한가정의학회(이사장 이덕철)와 함께 일차의료 관련 학술 및 연구에 있어 뛰어난 업적을 쌓으며 국가 일차의료 발전에 기여한 의사에게 ‘일차의료 학술상’을 수여하고 있다.

이승화 과장은 대장내시경 입문 교재를 집필해 2011년 대한가정의학회의 저술지원상을 수상했으며, 이를 바탕으로 다수의 학술대회 및 연수강좌 발표를 통해 가정의의 건강검진 영역 확장에 기여했다.

특히, 지난 2017년 홍콩에서 개최된 아시아태평양 소화기학술대회에서 가정의학과 전문의이자 개원의사로는 최초로 국제학술상 ‘젊은 의학자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2013년 4월에는 대한의학회지에 ‘일차의료 영역에서의 의사-환자 관계’에 대한 원저 논문을 게재했으며, 대한가정의학회의 ‘일차의료인을 위한 상부위장관 내시경 가이드라인’ 발간에 참여하는 등 지속적인 연구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또, 포털 사이트 건강칼럼 코너를 연재하며 대중에게 건강 및 의학정보를 제공하는 등 가정의학과 의사가 일차의료인으로서 많은 역할을 하고 있음을 널리 알리는 것은 물론, 가정의학 발전을 위해 후배들의 교육활동에도 힘쓰고 있다.

시상식은 오는 9일 서울 장충동 서울클럽에서 진행되며 이승화 과장에게는 상금 1,000만원과 약연탑이 수상된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