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책
기사인기도
제10대 자활명장에 임형석 대표 선정
최미라 기자 | 승인2018.12.06 5:10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지난 5일 ‘제10대 자활명장’으로 강원주거복지협동조합 임형석 대표를 선정하고, ‘제15회 자활성공ㆍ공로수기 공모전’ 우수작 총 27편을 발표했다.

또한, ‘제5회 자활사례관리 우수사례 공모전’ 우수작을 선정하고, 이날 K-BIZ 중소기업DMC타워에서 시상식과 발표회를 개최했다.

자활성공 모범사례로서 올해 제10대 자활명장으로 선정된 임형석 대표(강원주거복지협동조합)는 두 자녀를 둔 저소득층 가장으로서, 2000년부터 춘천지역자활센터의 자활사업에 참여해 주거복지에 관심을 가지고 집수리사업의 반장을 맡으며 적극 참여했다.

이후 2002년 춘천시 제1호 자활기업 창업에 성공해 16년 이상 기업대표를 지내며 기업이 안정적으로 운영될 수 있도록 했다.

이제는 주거복지정책 전문가로서 도내 주거복지 자활기업 간 공동사업 개발, 전문 직무교육 등 경영지도 뿐 아니라, 매년 주거복지 취약계층 대상 사회공헌사업을 주도하는 등 사회적경제 생태계 조성에 기여하고 있다.

한 해 동안 자활사업을 통해 기초생활수급에서 벗어난 성공사례를 공유 및 격려하기 위해 실시된 ‘제15회 자활성공ㆍ공로수기 공모전’에서는 ‘자활성공수기’ 부문과 ‘자활공로수기’ 부문 각각 20편, 7편이 우수작으로 선정됐다.

자활근로사업(자활기업), 자산형성지원사업 등 자활사업 참여 이후 어려운 환경을 극복하고 자활에 성공한 사례를 발굴ㆍ포상하는 ‘자활성공수기’ 부문에서는 용인지역자활센터 자활사업 참여자 엄인숙 씨가 응모한 ‘나는 불타는 청춘 엄인숙입니다’가 대상작으로 선정됐다.

저소득층의 자립ㆍ자활 지원을 위해 일선에서 노력을 다하고 있는 자활 지원 담당자들의 사례를 발굴ㆍ포상하는 ‘자활공로수기’ 부문에서는 경기 남양주지역자활센터 남택민 팀장이 응모한 ‘더불어 행복한 꿈을 꾸다!’가 최우수상작으로 선정됐다.

모든 선정작은 수기집 ‘2018 희망의 사다리’로 엮어 교육자료, 소식지, 동영상 등 홍보 자료로 활용될 예정이며, 중앙자활센터 홈페이지에서 볼 수 있다.

한편, 복지부는 ‘국민기초생활보장법’ 상, 수급자 및 차상위자 등 근로빈곤층의 자립의지ㆍ역량 제고를 위해 직접 일자리 제공, 취ㆍ창업 지원, 저소득층 목돈 마련을 위한 자산형성 지원사업 등을 실시하고 있다. 연간 약 4만명의 참여자가 2,500여 개 자활근로사업단에서 일하고, 매년 130여 개의 사업단이 자활기업으로 독립하고 있다.

박능후 장관은 “수상하신 분들의 경험이, 자활을 위해 노력하고 계신 분들께 희망의 씨앗이 되기를 바란다.”라며, “2019년 근로빈곤층 자립지원 제도로서 자활사업이 더 큰 도약을 준비하고 있는 만큼, 자활프로그램이 수급자 자립에 든든한 기반이 될 수 있도록 현장과 함께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최미라 기자  mil0726@gmail.com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미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