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8년 1월 19일 11시 06분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책
기사인기도
장애인 건강관리 시범사업 참여의사 모집의원 소속 의사, 병원급 이상 소속 장애진단 전문의 신청 가능
최미라 기자 | 승인2018.01.12 16:30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는 올해 상반기 시작 예정인 ‘장애인 건강관리의사 시범사업’에 참여할 의사를 1월 12일부터 2월 13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참여를 원하는 의사는 신청기간 동안 보건복지부에 신청서 등 제출서류를 인터넷, 팩스, 우편, 방문 등으로 제출하면 된다.

‘장애인 건강관리의사 시범사업’은 중증장애인(1~3급)이 자신의 건강관리의사를 선택하고 그 의사로부터 만성질환 또는 장애 관리 등 자신의 건강문제를 지속적․포괄적으로 관리 받도록 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은 지난해 12월부터 시행된 ‘장애인건강권법’ 제16조(장애인 건강 주치의)에 따라 도입됐다.

건강관리의사는 1년마다 장애상태, 만성질환 등 건강상태를 평가해 관리 계획을 수립하고 주기적인 교육ㆍ상담을 제공하며, 타 전문과목 병의원으로의 의뢰ㆍ연계 등 의료 이용 조정 역할을 수행한다.

평가 및 계획 수립, 교육ㆍ상담 행위 등에는 기존 진찰료와 다른 별도 수가가 책정된다.

건강관리의사는 장애로 인한 건강문제를 관리하는 주장애관리의사와 만성질환 및 일상적 질환을 관리하는 일반건강관리의사로 구분되며, 시범사업 참여 신청 자격은 서비스 유형에 따라 다르다.

주장애관리의사는 의원ㆍ병원ㆍ종합병원에 소속된 의사(상급종합병원, 요양병원은 제외)로, 지체장애ㆍ뇌병변장애ㆍ시각장애를 진단할 수 있는 전문의여야 하며, 일반건강관리의사는 의원급 의료기관에 소속된 의사여야 한다.

자격 요건 등을 확인해 3월중 참여의사를 최종 선정하며, 선정결과는 복지부 홈페이지를 통해 안내된다.

참여 의사에 대하여는 선정 후, 장애인 건강관리의사 시범사업의 사업 내용 및 장애인에 대한 이해, 만성질환ㆍ장애 관리 등에 관한 교육을 실시하고, 환자 교육ㆍ상담 등에 활용할 수 있는 매뉴얼을 제공할 계획이다.

공모절차 및 사업 내용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복지부 홈페이지 상의 공고문을 참고하면 된다.


최미라 기자  mil0726@gmail.com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미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