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7년 12월 18일 2시 35분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책
기사인기도
고대의료원, 정밀의료 관련 설명회 연다
최미라 기자 | 승인2017.12.07 10:17
   

고려대학교의료원 정밀의료사업단은 오는 28일 JW메리어트호텔 서울에서 ‘제2회 정밀의료 병원정보시스템(P-HIS)개발 협의체 설명회 겸 소통의 밤’을 개최한다.

P-HIS 개발 사업단이 주관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이 후원하는 이번 설명회는 정밀의료 관련 병원장과 전산팀장을 비롯해 OCS, EMR 등 클라우드 병원 정보시스템에 관심이 있는 주요 병원 관계자 등을 대상으로 한다.

4차 산업혁명 시대에 핵심인 개인별 맞춤 정밀의료 분야의 최신 동향을 고찰하고, 정밀의료 빅데이터 시스템 구축 등에 대해 국내 전문가로부터 최신 정보를 공유 할 수 있는 이번 설명회는 26일까지 사전등록 신청을 통해 참석 가능하다.

이상헌 P-HIS 사업단장은 “이번 2차 설명회에서는 1차 설명회에서 제시해 준 의견들에 대한 사업단의 준비사항을 제시하고, 클라우드 기반 병원정보시스템의 구체적인 설계안과 참여병원들에 대한 지원방안 등을 공유하고자 한다.”라며, “내년에는 정밀의료 전문가 및 연구자, 기업체 간의 상호 교류를 활성화 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한편, 고려대의료원 정밀의료 병원정보시스템(P-HIS) 개발 사업단은 지난 6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국책과제로 진행하는 정밀의료사업에 선정돼 지난 9월 개소했다.

향후 5년간(2021년까지) 의료데이터 수집 인프라의 핵심 역할을 할 클라우드 기반 병원정보시스템을 개발할 계획이며, 이를 위해 본 사업단은 고려대학교의료원을 주관기관으로 국내 메이저병원들과 의료IT 기업들이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

또한, 진료ㆍ진료지원ㆍ원무 등 주요 기능을 클라우드 기반 소프트웨어로 개발해 다양한 의료기관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보급하고, 고품질의 의료데이터 수집 인프라를 구축해 다양한 분석서비스까지 개발, 정밀의료를 실현시키고자 장기적인 로드맵을 구상해가고 있다.


최미라 기자  mil0726@gmail.com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미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