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7년 8월 17일 2시 33분
상단여백
HOME 뉴스 정책
기사인기도
공단, 장기요양 실시간 알림 서비스 제공
조성우 기자 | 승인2017.03.21 10:53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성상철)은 노인장기요양보험 수급자 및 보호자의 알권리 확보 등 편익증진을 위해 ‘스마트 장기요양 앱(App)’을 통한 재가서비스 실시간 알림을 오는 27일부터 제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2017년 1월 현재 노인장기요양 등급을 받은 수급자가 52만명을 넘어섰으며, 가정에서 재가서비스(방문요양ㆍ방문목욕ㆍ방문간호 등)를 이용하고 있는 어르신은 약 30만명에 이르고 있다.

단, 보호자의 사회활동(직장 등)을 이유로 수급자 홀로 있는 가정에서 요양요원이 서비스를 제공하는 경우가 많아 요양요원의 서비스 내용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방안의 요구가 점차 증대되고 있다.

공단은 이러한 요구를 수용하고자 요양요원만 사용하던 앱(App)을 수정ㆍ개발, 오는 3월 27일부터 보호자까지 서비스 알림이 가능한 새로운 앱(스마트 장기요양)을 배포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앞으로 전자태그방식에 의해 방문서비스를 제공받는 수급자의 보호자는 ‘스마트 장기요양 앱’을 설치하는 것만으로 언제, 누가 서비스를 제공하는지를 확인할 수 있게 됐다.

장기요양기관도 실시간으로 관할 수급자 서비스 제공여부를 확인하고, 요양요원에게 일정을 확인하거나 미리 알려주며, 방문상담 사회복지사 등의 방문일정과 방문여부도 전송ㆍ확인이 가능해지는 등 서비스 실시간 제공 및 관리가 가능해진다.

공단 관계자는 “다각적인 서비스 제공관리를 통해 수급자의 수급권을 보호하며, 이를 통해 어르신과 보호자가 안심하고 서비스를 이용하게 돼 서비스 만족도를 고취하고 알권리를 충족시킬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재가서비스 실시간 알림 서비스를 이용하기 원하는 보호자는 장기요양기관과 서비스 계약을 체결하고 기관에 통보대상 등록 후 ‘스마트 장기요양 앱’을 설치하면 된다.

스마트 장기요양 앱은 아이폰을 포함한 스마트폰에서 설치 가능하며, 27일부터는 서비스 내용을 실시간으로 받아볼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장기요양기관이나 공단 고객센터(1577-1000)로 연락하거나 가까운 공단으로 문의하면 설명 받을 수 있으며, 노인장기요양보험 홈페이지(www.longtermcare.or.kr)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조성우 기자  aucuso1@naver.com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성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