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기사인기도
루트로닉, 루동현 국영기업과 MOU 체결
김소희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16.11.22 15:31

루트로닉(대표 황해령)이 중국 병원사업을 본격화하고 있다.

루트로닉은 지난 22일 루동현 정부 산하 국영기업인 루동고신창업투자유한공사와 한중 합자 의료미용투자회사를 설립했다. 이는 지난 9월 중국 강소(江苏)성 루동(如东)현 정부와 체결한 양해각서(MOU)에 따른 절차다.

이번에 설립된 회사는 중국 강소성 루동현에 미용전문병원을 개설하고, 관련 비즈니스 모델을 확장할 방침이다.

양측은 루트로닉의 유상증자 완료 즉시, 초기 자본금으로 100만 달러를 투입할 예정이다. 지분율은 루트로닉과 루동현이 7대 3 비중이다. 양측은 등록자본금을 500만달러로 결정했으며 추후 이를 1000만 달러까지 증액할 계획이다.

루트로닉은 관련 사업 조직을 구성하고 있다.

루트로닉 관계자는 "루동현은 상하이와 인접한 신흥산업도시로, 성장 인프라가 구축되고 있다. 향후 중국 헬스케어 시장 진입에 중요한 허브가 될 것이다.”라며, “루트로닉의 우수한 레이저 의료기술과 풍부한 임상 경험이 중국 의료미용산업 발전에 핵심 축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루트로닉은 전 세계 60개국의 전문의들이 합자 병원을 통해 중국 내 의료인과 최신 의료 기술 및 노하우를 공유할 수 있도록 도울 예정이다. 또 이들을 통한 교육 지원을 통해 레이저 우수기업으로의 브랜드를 강화할 방침이다.

김소희 기자  thgmldi33@naver.com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소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