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기사인기도
파미셀-머크앤씨아이이, 엠피지이 협약
김소희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16.11.15 0:20

파미셀(대표 김현수, 김성래)은 최근 머크앤씨아이이(Merck&Cie)와 단백질 및 펩타이드 의약품전달 화합물의 원료인 고순도 ‘엠피이지(mPEG, Methoxy Polyethyleneglycol)’ 사업에 대한 협력계약을 체결했다.

mPEG는 의약품과 결합함으로써 체내 반감기간과 수용성 및 안정성을 증가시키며 항원성 발현을 감소시키는 장점이 있다.

스위스의 샤프하우젠(Schaffhausen)에 위치한 머크앤씨아이이는 머크(Merck) 그룹에서 필요한 cGMP 규격의 활성화된 PEG 유도체 등 고순도의 특성화된 약물전달 화합물의 개발과 제조를 담당하는 전문 기업이다.

이번 계약은 양사의 기술력과 인프라 및 네트워크 공유를 통한 경쟁력 강화를 골자로 하며 상호간에 높은 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

파미셀은 그 동안 cGMP 설비가 없어 시장개척에 많은 어려움을 겪어 왔으나, 이제 신규 증설 없이 머크앤씨아이이의 cGMP 시설을 안정적으로 이용할 수 있게 됐다.

파미셀은 유럽, 미국 등 선진국 고객의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게 돼 시장을 확장할 수 있는 좋은 기회를 얻게 됐으며, 머크앤씨아이이는 파미셀이 생산하는 고품질의 mPEG 기초 물질을 안정적으로 공급받을 수 있게 됐다.

김성래 대표는 “글로벌 기업과의 공동협력은 파미셀의 높은 기술력과 제품력을 반증하는 것이다.”라며, “향후 머크앤씨아이이와 제품생산뿐 아니라 연구협력, 신규사업 기회의 발굴 등 각 사의 강점을 활용한 긴밀한 공조를 이어가겠다.”라고 말했다.

김소희 기자  thgmldi33@naver.com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소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