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기사인기도
삼성메디슨, 초음파 진단기기 2종 출시
김소희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16.11.08 10:58

삼성메디슨은 최근 확장성을 강화한 초음파 진단기기 2종을 출시했다.

HS60과 HS50은 21.5인치 풀 HD 와이드 LED 스크린과 영상 균일성을 향상시키는 ‘S-Harmonic’, 비만 환자도 깊은 투과력으로 고해상도 영상을 제공하는 ‘S-Vue’ 프로브를 장착된 것이 특징이다.

특히, 두 제품은 80kg으로 무게가 가볍고 소음도 34dB이하로 줄었으며 고화질 영상과 간편한 워크 플로우를 제공되는 것이 강점이다.

HS60, HS50은 대형병원뿐 아니라 건진 센터, 소형 클리닉 등에서 반복적인 외래 환자 진료에도 적합하다.

삼성메디슨은 HS60과 HS50 출시에 맞춰 영상의학과, 산부인과, 내과를 비롯해 심혈관센터 및 근골격계 질환 등 다양한 진단 분야에 본격 진입한다.

또한 전세계 초음파 진단기기 시장의 60%에 달하는 중ㆍ고급형 시장을 적극 공략한다는 계획이다. HS60과 HS50은 4분기부터 한국, 유럽, 중동, 동남아 지역에서 판매되며, 그 외 지역은 각 국가 인ㆍ허가 일정에 따라 순차적으로 출시될 예정이다.

박현종 전략마케팅팀장은 “이번에 각기 다른 진료과의 다양한 의료진 니즈를 충족하는 HS60과 HS50을 출시하며 초음파 진단기기 제품군을 강화했다.”라며, “삼성메디슨은 프리미엄 시장부터 중ㆍ고급형 시장까지 적극 공략해 의료기기 사업 성장을 도모하겠다.”라고 말했다.

김소희 기자  thgmldi33@naver.com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소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