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
기사인기도
[인물]김휘율 교수, 탯줄 줄기세포로 뇌경색 치료
장영식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09.11.12 5:50

   

국내 연구진이 사람의 제대혈로부터 분리한 탯줄줄기세포를 뇌졸중 개의 대퇴동맥으로 투입, 뇌경색을 치료하는 획기적인 방법을 밝혀냈다

건국대 수의과대학 김휘율 교수(수의외과)팀은 제대혈줄기세포 전문기업 히스토스템 연구팀과 공동으로 제대혈 탯줄줄기세포를 뇌졸중 개의 대퇴동맥(뇌 바닥 동맥)을 통해 이식, 뇌경색을 치료하는데 성공했다고 밝혔다

김 교수팀의 연구결과는 최근 발간된 국제 신경과학전문 저널인 ‘Journal of Neuroscience Research’ 12월호에 게재됐다 

김 교수팀은 히스토스템이 공급한 탯줄혈액 줄기세포로 뇌졸중을 유발한 비글견의 뇌바닥 동맥 내로 줄기세포를 주입한 결과 뇌병변에서 탯줄혈액 줄기세포가 존재하고 있었으며 줄기세포가 신경세포로 분화하는 사실을 확인했다.

김 교수팀의 연구결과 뇌경색 발생 첫날의 뇌경색 발생 부위를 100으로 할 경우, 1주일 후 제대혈 줄기세포를 투입하지 않은 경우 뇌경색이 발생한 뇌병변이 155.15%로 늘어났으나 뇌바닥 동맥을 통해 제대혈 줄기세포를 투여한 경우에는 75.4%로 뇌경색 부위가 감소했다.

김휘율 교수는이번 연구는 뇌바닥 동맥 내로 줄기세포를 주입하는 것이 뇌졸중을 치료하는 가장 효과적인 방법이라는 점을 밝힌 첫 케이스로, 뇌를 통해 뇌병변 부위에 직접 주입하거나 전신에 퍼지는 정맥을 통해 주입하지 않고, 대퇴동맥을 통한 비침습적인 치료방법을 개발함으로써 향후 줄기세포를 이용한 뇌졸중 치료에 있어 새로운 방향을 제시했다고 의의를 설명했다.

이번 연구 결과는 사람의 뇌졸중 치료에도 탯줄혈액 줄기세포가 중요한 역할을 한다는 것과 줄기세포를 뇌병변에 직접 주사하지 않고 동맥을 통해 주입하는 새로운 줄기세포 치료방법을 제시하고 있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