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  |  즐겨찾기추가
최종편집 : 2014.8.1 금 17:37
> 뉴스 > 오피니언 > 말ㆍ말ㆍ말
     
“여드름의 질병 유무 기재부가 정하는 나라”
기사인기도
날짜별 기사   주요기사   의견쓰기    기자의 다른 기사 더 보기
2014년 01월 15일(수) 05:55:38 최미라 기자(mil0726@gmail.com)

   
 
“우리나라는 여드름이 질병인지 아닌지 기획재정부가 결정한다.”

노환규 대한의사협회장은 지난 14일 열린 ‘의료영리화 정책 진단’ 국회 토론회에서 정부가 전문가 집단의 의견을 제대로 청취하지 않는다며, 이 같은 예를 들었다.

노환규 회장은 “올해 초 정부가 부족한 재원을 보충하기 위해 부가가치세법을 바꾸며 과세 대상항목을 늘렸다.”라며, “질병치료와 관련 없는 미용성형 부분 시술들이 부가세 과세 분야로 신설됐다.”라고 설명했다.

하지만 기재부가 의협과 복지부의 반대 의견에도 불구하고 여드름은 질병이 아니라며 부가세 과세를 주장했다는 것이다.

노 회장은 “기재부가 끝까지 우겨 결국 여드름도 부가세 과세 대상에 포함됐다.”라며, “대한민국에서는 여드름이라는 피부질환이 질병인지 아닌지를 의협과 복지부가 결정할 권한이 없고 기재부가 결정한다.”라고 꼬집었다.

또한 그는 정부가 추진하는 영리병원과 원격의료도 경제부처가 중심이 돼 국민 건강권을 무시하고 경제논리로 추진되고 있다고 지적하며, 보건의료 전문가들의 목소리에 귀를 기울여 달라고 요청했다.

뉴스in사이드 트윗나우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달기 최미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헬스포커스 오늘의 주요기사
  기자수첩
복지부 Q&A 자료, 의견수렴용 ...
‘윤리헌장 선포’ 제약계 이미지 ...
추무진 회장의 결단이 아쉽다
건보 수출 ‘기-승-전-공단’ 해...
  생생인터뷰
“올로스타는 이층정 기술 적용한 ...
“정부 정책, 과거 사례 확인하고...

ⓒ 헬스포커스뉴스(http://www.healthfocu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헬스포커스뉴스
제목이 들어가는 부분입니다.
회사소개개인정보취급방침이용약관이메일무단수집거부광고안내기사제보
제호:헬스포커스뉴스   주소:서울시 강남구 논현동 87-3 우신논현빌딩 6층    대표번호:070-4260-0214   팩스:02-501-7972
등록번호:서울시 아01033   등록일자:2009년 11월 23일   발행인:장영식   편집인:장영식   발행일자:2010년 1월 11일
Copyright 2009 헬스포커스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healthfocus.co.kr
헬스포커스뉴스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에 의해 보호를 받으며, 무단 전재 및 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