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책
기사인기도
복지부, 의료자원 재배치하나의료 이용ㆍ공급에 관한 진료권 설정 연구 착수
장영식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10.08.09 12:34
보건복지부가 의료 이용 및 공급에 따른 진료권 설정을 위한 연구에 들어간다.

보건복지부(장관 전재희)는 국민의 의료서비스 이용과 병ㆍ의원 및 의료인력 공급 현황에 따른 진료권 설정 연구를 추진한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연구의 주요 내용은 231개 시ㆍ군ㆍ구 행정구역을 인구 및 교통여건에 따른 생활권역과 의료자원 분포 현황을 감안해 중진료권(80~120개 추정)으로 재분류하고, 16개 시ㆍ도 행정구역은 대진료권으로 재분류하는 것이다.

이번 연구는 최근 교통과 통신의 발달로 인해 국민의 의료 이용과 의료자원의 공급이 현행 행정구역(시ㆍ도 및 시ㆍ군ㆍ구)과 무관하게 이뤄지고 있는 점을 감안해 추진된다.

이번 연구결과에서 도출되는 진료권은 전국 단위의 의료자원 배치 계획 수립과 의료취약지 대책 마련 등 공공의료정책 수립에 활용할 계획이다.

이번 연구는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 주관해 올해 8월부터 내년 7월까지 1년 동안 연구를 진행한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