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기사인기도
신풍, 라푸티딘 성분 ‘라푸카정’ 발매위염, 위궤양 치료제 대표품목으로 성장 기대
민승기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13.08.23 13:41

   
 
신풍제약(대표이사 김창균)은 위염, 위궤양치료제 ‘라푸카정 10mg(주성분 라푸티딘)’을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신풍제약에 따르면 ‘라푸카정10mg’은 라푸티딘(Lafutidine) 성분의 신제품으로 새로운 H2 수용체 길항제이다,

주야간 지속적인 위산 분비 억제작용과 위점막 보호작용의 강화로 위염 및 위궤양의 재발률을 낮추었으며, 헬리코박터 파이로리(H. pylori.)제균요법에도 적응증을 갖고 있어 작용기전이 다른 PPI 제제와 유사한 제균효과를 갖는 H2 수용체 길항제 약물이다.

또한, PPI제제와 비교해 빠르게 약효가 발현돼 위산 분비로 인한 증상을 신속하게 개선시키며 공복시 뿐 아니라 식후에도 빠르게 위내 pH를 상승시켜 강력한 위산분비 억제효과를 나타낸다.

신풍제약 관계자는 “효능과 안정성이 입증된 ‘라푸카정10mg’이 PPI 제제와 동등한 약효대비 합리적 가격으로 건강보험 재정 절감효과가 기대되며, 정제의 크기도 작아 장기복용환자의 복약순응도를 높인 제제로 위염, 위궤양 치료제의 대표품목으로 성장을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민승기 기자  a1382a@hanmail.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민승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