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기사인기도
우황청심원ㆍ쌍화탕 우수성 일본에 알린다광동우황청심원연구소 홍남두 박사 일본어판 의약서 출간
민승기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13.08.08 16:50

광동제약의 광동우황청심원연구소장인 홍남두 박사가 원도희 박사와 공저로 일본인들을 위한 한방의약서 만성병과 한방약을 출간했다.

8일 광동제약에 따르면 ‘만성병과 한방약’은 우황청심원, 경옥고, 쌍화탕 등 우리나라 고유의 한방 처방과 인삼, 갈근, 우황, 오미자 등 50여 가지 한약을 이용해 암, 비만, 당뇨병, 고혈압, 치매, 통풍 등을 예방하고 치료하는 방법에 대한 한방원전 및 연구 내용 등을 수록하고 있다.

또한 한방의학의 역사 및 100세 시대를 위한 건강법, 생활습관병의 소개, 천연약과 합성약 비교 등을 담았다.

광동제약 광동우황청심원연구소 홍남두 박사는 “현대인들에게는 생활습관병으로 불리는 만성병이 갈수록 많아지고 있다.”며 “현대의 의학만으로는 건강을 유지하기 어려워 우황청심원, 쌍화탕, 경옥고와 같은 천연물 제제를 사용한 한방약이 대안으로 떠오르고 있다.”고 발간 배경을 설명했다.

이 도서는 일본으로 보내져 우리나라 전통의학에 관심있는 일본 내 의료인들과 일반인들을 대상으로 판매될 예정이다.

한편 광동제약 광동우황청심원연구소 홍남두 박사는 올해 8월부터 내년 초까지 총 4회에 걸쳐 우리나라 고유의 한방 의약품에 대한 일본 내 강연을 펼칠 예정이다.

민승기 기자  a1382a@hanmail.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민승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