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기사인기도
광동제약 최수부 회장 심장마비로 사망
민승기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13.07.24 17:59

최수부 광동제약 회장이 강원도 평창의 한 골프장에서 숨진채 발견됐다.

평창경찰서에 따르면, 24일 오후 12시 30분쯤 평창군 대관령의 한 골프장 라커룸에서 최 회장이 갑자기 쓰러진 것을 일행이 발견,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라운드를 마친 최 회장이 라커룸에서 옷을 갈아입던 중 갑자기 쓰러졌다는 일행의 진술을 토대로 심장마비에 의한 사망으로 추정, 가족과 일행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와 사인을 조사중이다.
 

민승기 기자  a1382a@hanmail.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민승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