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미지뉴스 그래픽뉴스
기사인기도
장출혈성 대장균감염증 여름 집중 발병
서솔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13.06.20 11:49

   
 
날씨가 무더워지면서 여름철에 집중 발병하는 장출혈성 대장균감염증에 대한 주의가 요구되고 있다.

질병관리본부가 17일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최근 3년간 장출혈성 대장균감염증은 6월부터 8월 사이에 집중적으로 발병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010년의 경우 전체 56건 중 37건이 6월부터 8월 사이에 발생해 66.0%의 점유율을 보였다. 2011년은 64.7%, 2012년은 62.0%였다.

장출혈성 대장균감염증은 출혈성대장균(Enterohemorrhagic Escherichia coli)감염에 의한 출혈성 장염을 일으키는 질환으로 복통, 미열, 오심, 구토 등의 증상을 보이며 수양성 설사에서 혈성 설사로 이행하는 특징을 보인다.

서솔 기자  narcisse0727@hanmail.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