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
기사인기도
의협 대의원회, 정기총회 언론 통제본회의 분과위회의장 출입제한…통합 브리핑실 운영키로
장영식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10.04.24 13:43
대한의사협회 대의원회가 25일 코엑스에서 열리는 제62차 정기대의원총회의 언론 취재를 통제키로 결정했다.

24일 의사협회는 ‘정기대의원총회 출입제한 관련 협조요청 공지’를 통해 대의원회에서 대의원과 회원 및 의협직원을 제외한 외부인의 총회장 및 심의분과위원회 회의장 출입을 통제해달라는 요청을 해와 부득이하게 언론인의 취재를 제한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의협 관계자는 “회원들의 권익과 의사협회 발전을 위해 심도있는 논의가 필요한 안건들이 많아 취해진 조치이니 양해해 달라”고 말했다.

그는 “본회의 및 분과토의장 출입을 제한하는 대신 통합 브리핑실을 운영할 계획이며, 본회의에서 확정된 주요 사항에 대해서는 대의원회 관계자가 실시간으로 브리핑하기로 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의협에서 정기대의원총회의 언론 취재를 막는 것은 처음이다. 언론인 취재 제한은 가뜩이나 회장 횡령 의혹, 원격의료, 의약품 리베이트 쌍벌제, 선거방식 개정 등으로 회원들의 비판을 받고 있는 상황에서 또 다른 악재로 작용할 전망이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