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헬스라이프
기사인기도
'어린이 그림시력표'로 약시 치료가능
김효정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10.03.29 18:30
보건복지부와 한국실명예방재단은 어린이(3∼6세)에게 그림시력표 60만부를 올해 배포한다고 29일 밝혔다.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지난해 약 60만명의 어린이들에게 ‘그림시력표’를 보급해 가정에서 자가 검진하도록 한 결과 3,948명이 안과에서 정밀검사를 받았으며 이중 2,031명이 안질환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 가운데 약시는 314명이나 발견됐다.

또한, 지난 10년(2000년~2009년)동안 550만부의 그림시력표를 배포한 결과 4,800여명의 약시 환자를 발견했다.

일반적으로 약시는 100명 중 2~3명꼴 정도로 나타나는데, 여러 원인에 의해 시력이 덜 발달된 것으로 안경으로 교정을 해도 충분한 시력이 나오지 않거나 두 눈의 시력 차이가 많이 나는 경우를 말한다.

안과 전문의는 "약시는 조기에 발견하여 치료를 받으면 정상적으로 시력이 회복되지만, 늦게 발견하면 치료가 어렵기 때문에 조기 발견 및 치료가 매우 중요하다"고 말했다.

그림시력표는 보건소를 통해 보육시설 등에 배포하므로 가정에서 필요한 경우는 한국실명예방재단(02-718-1102·1088)에 문의하면 된다.

김효정 기자  blinkeyes@hanmail.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효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