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
기사인기도
간호돌봄봉사단, 간호 돌봄 봉사는 계속된다아동ㆍ장애시설, 취약주민 대상…지역사회 숨은 곳 살펴
장영식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23.11.20 0:10

대한간호협회 창립 100주년 슬로건인 ‘간호백년 백년헌신’의 의미를 담은 간호돌봄봉사단의 행보가 계속되고 있다.

대한간호협회는 올해로 창립 100주년을 맞아 슬로건이 담고 있는 간호의 가치와 간호 돌봄의 정신을 계승해 나가기 위해 기존 간호봉사조직을 간호돌봄봉사단으로 지난 9월 확대 개편했다.

또, 김영경 회장을 비롯한 임원진이 추석을 맞아‘간호 돌봄’ 실천을 위한 첫 스타트를 끊은 이후 간호 돌봄 봉사가 전국에서 릴레이로 진행되고 있다.

서울시 구로구간호사회 간호돌봄봉사단은 13일 구로구 오류마을을 방문해 27여명의 아이들을 대상으로 심폐소생술 교육을 시행했다.

심폐소생술 교육은 실생활에서 일어날 수 있는 응급상황과 심정지 위험이 높은 겨울철 사고를 대비하고자 마련됐다. 교육은 심폐소생술 순서와 연령별 심폐소생술 방법 그리고 실습 순으로 진행됐다.

오류마을은 지난 1951년에 설립돼 보호가 필요한 아이들에게 생활 울타리가 되어주고 있는 아동보육시설이다.

괴산군간호사회 간호돌봄봉사단도 11일 김장김치 500kg을 직접 담궈 괴산 관내 요양원과 방문간호 대상 독거노인 및 취약계층, 장애인 가구 등 50여 가구에 전달했다.

김장김치나누기에는 충북간호사회 임원과 괴산군간호사회 회원, 중원대학교 간호학과 학생 등 50명이 봉사자로 참여했다.

괴산군간호사회 문미숙 회장은 “취약계층 이웃들이 따뜻한 겨울을 날 수 있도록 사랑의 김장김치를 전달했다.”라며, “간호사들은 보건의료현장뿐만 아니라 지역사회 숨은 곳까지 살펴 지역주민의 간호돌봄에도 앞장서겠다.”라고 말했다.

이에 앞서 옥천군간호사회 간호돌봄봉사단은 지난달 28일 아동보육시설 영실애육원과 장애인거주시설 청산원 가족들과 함께 김천 직지사로 기차여행을 떠났다.

간호돌봄봉사단 10여명은 영실애육원과 청산원 가족 27명의 말동무가 되며 김천 직지사 나들이를 통해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간호돌봄봉사단은 지난 4월과 5월에도 동이면 유채꽃길 소풍과 옥천시장구경 등을 함께했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