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말ㆍ말ㆍ말
기사인기도
“의사 뽑는 것을 물건 사듯이 한다”
장영식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23.11.15 10:41

“의사 뽑는 것을 물건 사듯이 한다.”

이미정 단국대병원 소아청소년과 교수는 14일 서울 선릉 북쌔즈에서 진행된 박인숙 전 국회의원의 출판기념 토크콘서트에서 이 같이 말하며 정부의 의대정원 확대 추진을 비판했다.

이미정 교수는 “교육은 백년 앞을 내다보는 큰 계획이다. 의대도 마찬가지고 의사는 교육의 대상이다.”라고 강조했다.

이 교수는 “정부가 의대 학장들에게 당신의 학생은 몇 명이 돼야 좋겠는지 답하라는 설문을 했다. 의대 정원을 설문으로 정하는 게 세상에 어디있나. 교육을 정치적으로 판단하고 있다.”라고 지적했다.

이 교수는 “의대 학장에게 의대정원 수요조사를 하는 것읅 보면 정책 담당자들이 다른 것도 제대로 하는지 의심스럽다.”라며, “모든 정책은 전문가의 의견을 들어야 한다. 보건, 복지, 행정, 의사, 간호 전문가에게 묻고 판단해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