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기사인기도
삼일제약, 에코바디스 지속가능성 평가에서 실버 등급 획득
장영식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23.09.22 9:52

삼일제약(대표이사 허승범)은 세계 최대 규모의 ESG 평가 기관인 에코바디스(EcoVadis)가 진행한 2023년도 지속가능성 평가에서 ‘실버’ 등급을 획득했다고 21일 밝혔다.

2007년 설립된 에코바디스는 글로벌 공급업체의 환경 및 사회적 성과를 평가할 수 있도록 구현된 세계 최초의 지속 가능성 평가기관이다.

전세계 170여개국의 10만개 이상의 기업을 대상으로 ▲환경 ▲노동 및 인권 ▲윤리 ▲지속가능한 조달 등 4개 항목을 평가하여 산출된 스코어에 따라 플래티넘(상위 1%), 골드(상위 5%), 실버(상위 25%), 브론즈(상위 50%) 등급을 부여하고 강점과 개선점을 제시한다.

최근 유럽연합은 ESG의 일환으로 유럽연합(EU) 공급망 실사법을 공식화했으며, 국내에서도 K-ESG가이드라인을 제정하여 상장기업에 대한 단계적 공시의무를 부과하는 등 ESG는 글로벌 트렌드로 자리잡고 있다.

첨단제조업, 중공업, 건설업 및 제약바이오산업 등 전방위 산업에 대한 지속가능 경영의 시대적 요구가 강화되면서 에너지 절약, 친환경, 노동인권 및 사회적 책임에 대한 필요성이 대두됐고, 글로벌 공급망의 지속가능성을 증진하기 위한 선순환의 분위기가 세계적으로 형성되고 있다.

따라서 국내 기업에서도 ESG 경영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우수한 ESG평가를 받기 위해 경주하고 있다. 

삼일제약은 23년도 에코바디스의 지속가능성 평가에서 ‘환경’, ‘노동 및 인권’, ‘윤리’ 분야에서 업계 평균을 상회하는 점수를 받았으며, 특히 지속가능한 조달 부문에서의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이러한 에코바디스의 엄격한 평가 과정을 거쳐 삼일제약은 상위 25% 이내에 해당하는 실버 등급을 획득하였으며, 이로써 삼일제약의 ESG 경영 강화에 대한 기대가 늘어났다.

삼일제약 관계자는 “ESG경영 실천을 위하여 전사적 노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공신력 있는 글로벌 평가기관인 제3자로부터 우수한 평가를 받게 돼 기쁘다.”라며, “ESG 경영 실천을 통해 다양한 글로벌 파트너들에게 기업의 신뢰성을 제고함과 동시에 베트남 점안제CDMO(위탁개발생산)공장의 잠재적 고객들에게도 긍정적인 영향을 끼칠 수 있도록 ESG 경영을 한층 더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