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책
기사인기도
식약처, 전신 농포성 건선 치료제 최초 허가한국베링거인겔하임㈜ 수입 신약 희귀의약품 ‘스페비고주(스페솔리맙)’ 허가
장영식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23.08.10 0:8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오유경)는 전신 농포성 건선 치료에 사용하는 신약 희귀의약품 ‘스페비고주(스페솔리맙)’를 8월 9일 허가했다.

전신 농포성 건선(Generalized Pustular Psoriasis, GPP)은 피부와 내부 장기에 영향을 미치는 전신 염증을 특징으로 하며, 광범위 홍반, 열, 호중구 증가증, 피부 통증 등 증상이 나타난다.

‘스페비고주(스페솔리맙)’는 국내에서 전신 농포성 건선 치료제로는 처음 허가된 의약품으로, 전신 농포성 건선 성인 환자의 상태가 급격히 악화될 때 사용한다.

스페비고주 작용기전

‘스페비고주(스페솔리맙)’는 인터루킨(IL)36 수용체(IL-36R)에 결합하는 인간화 단일클론 항체로, 염증반응을 일으키는 인터루킨 수용체 하위 신호전달을 억제해 전신 농포성 건선 환자에게 새로운 치료 기회를 제공한다.

식약처 관계자는 “앞으로도 규제과학 전문성을 기반으로 안전성ㆍ효과성이 충분히 확인된 치료제가 신속하게 공급돼 희귀ㆍ난치질환 환자의 치료 기회가 확대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