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
기사인기도
여의도성모병원, ‘양방향 내시경 요추부 척추수술’ 500례 달성
장영식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23.06.07 0:14

가톨릭대학교 여의도성모병원(병원장 윤승규)이 최근 ‘양방형 내시경 요추부 척추수술’ 500례를 달성했다.

신경외과 조정기 교수 척추팀(이정환 교수)는 2018년 첫 양방향 내시경 척추 수술을 시행, 급속한 수술건수 증가로 지난 5월 31일부로 ‘요추부’ 수술 500례를 달성했다. 전체 양방향 내시경 척추 수술은 700례에 이른다.

양방향 내시경 척추 수술은 통상적인 관혈적 척추 수술과 내시경 척추 수술의 장점을 더한 수술법이다. 하나의 통로로 수술하는 단방향(단일공) 내시경 척추 수술과는 달리 두개의 통로로 한쪽으로는 내시경이, 다른 쪽으로는 수술 기구가 들어간다.

수술이 보다 자유롭고 강력한 수술 도구 사용이 가능해 단방향에 비해 다양하고 큰 규모의 수술이 가능하다. 

또한, 2017년부터 단방향 내시경 척추 수술을 시행해 왔으며, 요추간판 탈출증 즉, 허리 디스크 수술에 주로 적용하여 300례가 넘는 수술실적을 보유하고 있다.

양방형 내시경 척추 수술은 수술 상처가 극히 작고 주변 조직 손상이 없어 수술 후 통증이 기존 수술에 비해 매우 적다. 수술 부위를 10배 이상 확대하고 초 근접 조작이 가능해 신경 손상이나 불필요한 조직 제거를 최소화 한다.

조정기 교수는 “양뱡형 내시경 척추수술은 난이도가 높아 아직 국내에서 활성화 되지 않은 실정이다.”라며, “급격한 고령화 사회로의 진입중인 국내에서 노인 척추 환자 치료에 새로운 수술법이 될 것으로 확신한다.”라고 말했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