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기사인기도
루트로닉, 1분기 매출 627억원 달성2023년 1분기 연결 기준 매출액 627억원으로 전년 대비 9.7% 증가
장영식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23.05.17 17:25

글로벌 에스테틱 의료기기 기업 루트로닉(대표 황해령)은 올해 1분기 연결 기준 매출액이 627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11일 밝혔다. 전년 대비 9.7% 증가한 수치로, 1분기 기준 최대 매출액이다.

루트로닉의 지난 1분기 매출액은 2021년 328억원, 2022년 571억원이었다.

국내 영업을 제외한 해외 매출은 556억원으로 지난해 1분기보다 11.2%가 증가했다. 전체 매출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88.6%다.

미국 법인은 16.4% 성장한 221억원을 기록하며 전체 매출의 35.2%를 차지했다.

독일 법인을 포함한 유럽 지역 매출은 150억원으로 지난해보다 13.1%가 감소했으나, 한국, 일본, 중국 법인을 제외한 아시아 지역에서 75억원, 중동 지역에서 59억원의 매출이 일어나며 각 29.5%, 41.5%의 성장을 보였다.

1분기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판관비 비중이 증가함에 따라 전년 대비 12.4%가 감소한 100억원으로 집계됐다. 순이익은 7.4% 상승한 107억원이다.

회사 관계자는 “1분기 판관비 비중이 46.5%를 기록함으로써, 영업이익이 상대적으로 감소한 부분이 있다.”라며, “이는 지속적으로 성장가능한 기반 확충의 일환으로, 해외 영업망 구축을 위한 인건비 증가와 더불어 브랜드 인지도 강화를 위한 워크숍과 심포지엄 등 마케팅 비용의 지속적 확대에 따른 결과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1분기는 루트로닉에게 전통적인 비수기로, 타 분기 대비 상대적으로 매출액이 적지만 매년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