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책
기사인기도
식약처, 궤양성 대장염 치료제 선택의 폭 확대
장영식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23.02.25 0:0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오유경)는 (유)한국비엠에스제약의 궤양성 대장염 치료 신약인 ‘제포시아캡슐(오자니모드염산염)’을 23일 허가했다.

식약처는 시작용량(0.23mg, 1~4일차)과 중간용량(0.46mg, 5~7일차)이 합쳐진 ‘스타터팩’과 유지용량(8일차 이후) ‘0.92mg’ 2개 품목(1일 1회 복용은 동일)으로 허가했다.

제포시아캡슐은 ‘스핑고신 1-인산염 수용체’의 조절제로, 면역 조절 이상이 관찰되는 궤양성 대장염(염증성 질환)에서 자가 반응성 림프구가 위장으로 이동하는 것을 막아 염증을 억제한다.

스핑고신 1-인산염(S1P) 수용체로, 세포막 수용체로 세포 내ㆍ외부 신호 전달을 매개한다.

이 약은 ▲코르티코스테로이드, 면역억제제 등 기존 치료나 생물학적 의약품에 적절히 반응하지 않거나 ▲반응이 소실되거나 ▲내약성이 없는 중등도에서 중증의 활동성 궤양성 대장염 환자에게 치료제 선택의 폭을 넓힐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식약처 관계자는 “규제 과학 전문성을 바탕으로 안전성ㆍ효과성이 충분히 확인된 치료제가 신속하게 공급되도록 함으로써 환자에게 치료 기회가 확대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