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책
기사인기도
보건복지부, 숭고한 의 실천한 4인 의상자로 인정오길성 의상자 등 4인…9일 의사상자심사위원회 열어 결정
장영식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22.12.09 18:54

보건복지부(장관 조규홍)는 9일 오후 2시 2022년 제6차 의사상자심사위원회를 개최해 오길성 님 등 4인을 의상자로 인정했다고 밝혔다.

의사상자는 직무 외의 행위로 위해(危害)에 처한 다른 사람의 생명 또는 신체를 구하기 위해 자신의 생명과 신체의 위험을 무릅쓰고 구조행위를 하다가 사망하거나 부상을 입은 사람으로, 사망한 사람은 의사자, 부상을 입은 사람은 의상자로 구분한다.

위원회가 인정한 의상자는 ▲오길성 의상자(사고 당시 48세, 남) ▲김시한 의상자 (사고 당시 57세, 남) ▲전홍렬 의상자 (사고 당시 46세, 남) ▲김태천 의상자 (사고 당시 64세, 남) 등 4명이다.

오길성 씨는 2022년 7월 27일 12시 47분경, 서울 마포구 소재 빌라에서 화재가 발생하자 빌라 외부 방범창을 제거해 지하 1층 거주자 3명을 구조하고, 2층 거주자 2명의 대피를 돕는 과정에서 어깨와 팔에 부상을 입었다.

김시한 씨는 2022년 9월 5일 9시 42분경, 서울 서초구 소재 교차로에서 발생한 차량 전복사고를 목격하고 차량의 선루프를 제거해 운전자를 구조했으며, 이 과정에서 유리 파편으로 인한 각막찰과상을 입었다.

전홍렬, 김태천 씨는 2022년 2월 26일 19시 39분경, 경기 화성시 향남읍 인근 도로에서 전복된 차량을 목격하고 정차해 119에 신고하고 운전자를 구조하던 중 뒤따르던 차량에 의한 2차사고로 늑골 골절 및 흉부 타박상, 근육 파열 등의 부상을 입었다.

이번에 인정된 의상자에게는 의상자 증서를 전달하고 법률에서 정한 보상금 등 의상자에 대한 예우를 실시할 예정이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