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
기사인기도
대구파티마병원, 관상동맥우회술 적정성 평가 1등급 획득
장영식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22.11.30 11:53

대구파티마병원(병원장 김선미 골룸바 수녀)은 29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발표한 관상동맥우회술 적정성 평가 결과 1등급을 받았다고 밝혔다.

허혈성 심장질환은 질병의 중증도 및 환자 상태에 따라 약물치료, 경피적관상동맥중재술, 관상동맥우회술 등이 시행되는데 관상동맥우회술은 여러 관상동맥에 문제가 있거나, 가장 큰 관상동맥인 좌주간지의 협착, 좌심실기능이 저하된 경우 등에서 권장된다.

이번 8차 적정성 평가는 2020년 10월부터 2021년 9월까지 허혈성 심장질환으로 입원한 환자에게 관상동맥우회술을 실시한 상급종합병원 및 종합병원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평가지표는 ▲ 관상동맥우회술 수술 건수 ▲ 내흉동맥을 이용한 관상동맥우회술률, 퇴원 시 아스피린 처방률 ▲ 수술 후 출혈과 혈종으로 인한 재수술률, 수술 후 30일 내 사망률, 퇴원 30일 내 재입원율, 수술 후 입원 일수로 총 7개 지표이다.

대구파티마병원은 지역에서 종합병원으로는 유일하게 1등급을 받았으며, 지난 평가에 이어 3회 연속 1등급을 획득하였다.

특히 수술 후 재수술률, 30일 내 사망률에서 0%를 기록하여 안전하고 수준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는 의료기관임을 입증했다.

김선미 병원장은 “지역에서 종합병원으로는 유일하게 고난도 심장수술인 관상동맥우회술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받아 기쁘다”며, “심장질환을 적절하게 치료하기 위해서는 병원 도착이 중요한 만큼 증상 발생 시 지체하지 말고 방문하시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