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의료
기사인기도
80세 이상, 경증이라도 코로나 경구치료제 적극 처방코로나19대책전문위, 코로나19 경구치료제 처방 권고안 발표
장영식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22.08.18 5:45

대한의사협회 코로나19대책전문위원회는 17일 코로나19 경구치료제 팍스로비드 및 라게브리오 처방에 관한 권고안을 발표했다.

코로나19대책전문위는 “여름철 활동 증가로 인해 코로나19 감염이 재확산되고 있어, 최근 일일 약 10만명 정도의 신규 확진자가 발생하고 있다.”라며, “오미크론 변이가 중증도가 낮지만, 전파력이 높고고령자 및 기저질환자에게는 여전히 치명적일 수 있어, 코로나19를 조기에 치료하는 것이 중요하다.”라고 밝혔다.

코로나19대책전문위원회는 고위험군의 코로나19 조기치료를 위한 경구 항바이러스 치료제인 팍스로비드 및 라게브리오 처방에 대해 ▲연령별 처방 기준 약물 상호 작용에 대한 고려 ▲팍스로비드 금기사항에 대한 고려 ▲환자의 상태에 따른 투여 등을 권고했다.

먼저, 전문위는 연령별 처방 기준과 관련해, 80세 이상(치명률 2.42%)은 경미한 증상이라도 의심되면 모두 처방이 가능하다며, 높은 수준의 적극적 처방을 권고했다.

70세 이상(치명률 0.57%)은 경미한 증상이라도 의심되면 가능한 모든 환자에게 처방이 가능하다며 중간 수준의 적극적 처방을 권고했다.

60세 이상(치명률 0.14%) 인 경우 증상이 있는 경우 처방을 한다며, 적극적 처방을 권고했다.

50대 이상이면서 기저질환이 있는 경우, 의미 있는 증상의 악화가 있으면 의사의 판단에 따라 처방을 권고했다.

약물 상호작용을 고려해 복용중인 약물을 단기간 중단 가능하다면 중단하고, 먹는 치료제를 처방할 수 있다고 안내했다.

팍스로비드 금기사항을 고려해, 간질환, 신장질환 등의 중단이 어려운 금기약물을 복용중인 환자의 경우에는 라게브리오 처방을 할 수 있다궈 권고했다.

팍스로비드 및 라게브리오는 미각 이상, 설사, 근육통 등의 경미한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지만, 중대한 이상반응이 발생되지 않으면, 경구치료제의 복용을 끝까지 완료(5일)하도록 권고했다.

전문위는 약물 투여전 질병관리청에서 제공하는 ‘건강상태 자가 점검표’(첨부)를 활용해 금기약물을 확인하라고 당부했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