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책
기사인기도
의료기기 인허가, 더 빨라진다식약처, 인공지능(AI) 기반의 차세대 의료기기 인허가시스템 구축 추진
장영식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22.05.23 0:2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는 의료기기 인허가를 더 빠르고 정확하게 처리할 수 있도록 인공지능(AI) 기반의 차세대 의료기기 인허가시스템으로 고도화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번 인허가시스템 고도화는 의료기기 인허가 서비스의 품질과 업무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착수했고, 이르면 2023년부터는 인공지능(AI) 기술을 접목한 차세대 의료기기 인허가시스템을 실제 업무에 적용할 수 있을 전망이다.

식약처는 올해 8월까지 의료기기 인허가 업무 분석 및 시스템 설계를 마치고 올해 12월까지 시스템 구현 및 시험 운영 후 내년 1월부터 운영할 계획이다.

인공지능 기반 차세대 인허가시스템의 주요 특징은 ▲인공지능 챗봇을 활용한 상시적이고 신속한 질의응답 ▲인공지능 기반 인허가 관련 자료 검색 기능이다.

구체적으로는 인공지능 챗봇을 도입해 필요한 정보를 쉽고 빠르게 언제든지 확인할 수 있게 된다.

인공지능 챗봇을 활용하면 제품 개발 업체는 의료기기 해당 여부, 제품 인허가·심사 신청 시 처리부서 등을, 의료기기 사용 국민은 안전성 정보 등을 편리하게 확인할 수 있다.

또, 인공지능 기반 인허가 자료 검색 기능을 구현해 인허가ㆍ심사 관련 자료를 빠르고 정확하게 확인할 수 있도록 했다.

이를 활용하면 기계학습 기법을 적용해 반복적 자료 검색ㆍ확인 작업이 자동화돼 허가ㆍ심사업무를 심사 담당자가 신속·정확하게 처리할 수 있게 된다.

식약처 관계자는 “앞으로도 규제과학 전문성을 바탕으로 최신 디지털 기술을 적용해 의료기기 인허가 등 업무 처리 접근성과 효율성을 높이고 의료기기 안전관리를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