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정책
기사인기도
보건복지부, 제19회 가정위탁의 날 기념식 개최
장영식 기자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22.05.21 0:6

보건복지부(장관 권덕철)는 제19회 가정위탁의 날을 맞아 아동권리보장원(원장 윤혜미)과 함께 20일 오후 2시 기념식을 개최했다.

보건복지부는 가정위탁사업을 활성화하기 위해 2004년부터 매년 5월 22일을 ‘가정위탁의 날’로 정해 기념하고 있다.

제19회 가정위탁의 날 기념식은 아동권리보장원 유튜브 채널을 통해 가수 솔비(권지안) 사회로 베이비뉴스스튜디오(서울 마포구 소재)에서 생중계로 진행됐다.

아울러, 이번 기념식 주제인 ‘365일 함께 키우는 가정위탁’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해 전국 18개 가정위탁지원센터 종사자들과 위탁가정이 사회자 구호에 맞춰 표어(슬로건)를 동시에 화면에 비추는 공연(퍼포먼스)이 진행됐다.

가정위탁은 부모의 질병ㆍ가출ㆍ사망ㆍ학대 등의 사유로 원 가정에서 성장할 수 없는 아동을 위탁가정에서 일정 기간 양육하고, 친부모의 양육 여건 회복상황에 따라 원 가정 복귀 등을 지원하는 아동복지 사업이다.

2021년 기준 가정위탁 보호아동 수는 9,539명이고, 일반가정위탁(친인척 포함)(9,396명, 98.5%), 전문가정위탁(99명, 1.1%), 일시가정위탁(44명, 0.5%) 형태로 보호받았다.

특히, 2021년부터 학대로 긴급하게 분리된 6세 이하의 아동을 가정에서 일시보호(최대 6개월)할 수 있도록 ‘위기아동 가정보호 사업’을 추진했고, 올해부터 학대 아동 외 경계선 지능 아동, 장애아동 등 더욱 세밀한 돌봄이 필요한 아동을 양육의 전문성을 갖춘 가정에서 보호하는 ‘전문가정위탁 사업’을 추진했다.

이번 기념식에서는 그간 가정위탁으로 아동을 훌륭하게 양육해 온 위탁부모 19명과 가정위탁제도의 정착 및 활성화에 헌신적으로 노력한 종사자 및 공무원 8명, 따뜻한 관심과 애정으로 나눔을 실천한 후원자 1명 등 총 28명에게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수여했다.

보건복지부 조규홍 제1차관은 기념사 영상을 통해 “친부모의 돌봄을 받지 못하는 아동들을 양육하고 계신 위탁부모와 현장 종사자들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라며, “위탁가정의 따스한 보호 속에서 꿈을 이루기 위해 노력하는 아동들에게도 힘찬 지지와 응원을 보낸다.”라고 말했다.

장영식 기자  sasilbodo@daum.net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영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