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말ㆍ말ㆍ말
기사인기도
“의료정책 하나하나가 희한하다”
헬스포커스 / 헬스포커스뉴스 | 승인2022.03.05 6:0

“의료정책 하나하나가 희한하다.”

서울시의사회 이윤수 대의원의장은 3일 여의도 국민의힘 서울시당 회의실에서 ‘서울시 의사-국민의힘 정책간담회’에서 이 같이 말하며 정부 여당을 비판했다.

이윤수 의장은 “합리적이지 않은 의료정책으로 의료계가 고통에 빠져있다. 정책 하나하나가 희한하다. 신기할 정도다.”라고 안타까워했다.

이 의장은 “의사들이 정당 당사에 나와서 이런 이야기 하지 않는다. 오죽했으면 의사들이 각 지역마다 윤석열 후보 지지를 선언하겠나.”라고 말했다.

이 의장은 “이번 시대는 희안한 시대다. 이런 시대가 또 오면 안 된다. 끝나야 한다.”라며, “의사들이 바라는 것은 합리적이고 자기일 잘하게만 해주면 된다. 의사가 환자를 봐야지 지지선언하는 건 문제가 있는 것이다.”라고 지적했다.

그는 “얼마 전까지 민주당원이었다. 지금은 국민의힘 후보를 지지하러 나왔다. 앞으로는 바람직한 길로 가면 좋겠다.”라고 덧붙였다.

헬스포커스  webmaster@healthfocus.co.kr

<저작권자 © 헬스포커스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헬스포커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주요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Back to Top